“저는 너무 행복합니다”…3살때 두 다리를 잃고 부모에게 버려진 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