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니 왜… 익숙한 건물이 보이지…??” 의외로 많은 사람들이 잘 모르고 살아간다는 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