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양인의 X자를 기증 받았다” 아이의 국적을 크게 신경쓰지 않는다던 사유리에게 쏟아지는 비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