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 보니 이때부터 사귀는 중이였다는 ‘현빈, 손예진’ 작년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