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오늘부터 수사들어간다” 경찰, ‘공개장소 XX 논란’ 박나래 수사 착수

5650

서울 강북경찰서에 따르면 최근 박나래씨의 ‘성희롱 논란’ 관련 고발을 접수하고 수사에 들어갔다고 30일 밝혔다.

박씨는 지난달 23일 스튜디오 와플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영상 ‘헤이나래 EP.2’에서 남자 인형의 옷을 갈아입히며 성희롱성 발언 및 행동을 해 인터넷에서 큰 논란에 휩싸인적 있다.

5651

제작진은 해당 영상을 비공개처리하고 공식사과했지만 비판이 이어졌고 박씨는 25일 하차하겠다고 밝혔으며, 박씨와 함께 출연한 유튜버 헤이지니도 자필 사과문을 낸 바 있다.

‘헤이나래’는 박씨와 헤이지니가 함께 출연하는 웹 예능으로 동심 강제 주입 리얼리티 예능이며, ‘전체이용가’ 대표 헤이지니와 ’19금’ 대표 박나래가 함께 방송을 한다는 콘셉으로 유명해졌다.

5652

경찰 관계자는 “유튜브에서 영상이 삭제됐지만 유튜브라는 공적인 공간에서, 큰 악영향을 끼칠 수 있는 박씨의 행동을 사건으로 접수, 상세한 조사에 들어갈것” 이라고 밝혔다.

5653

한편 이에 대한 박씨 측 은 ” 성실이 조사에 임하겠다” 라고 밝혀, 추후 결과를 기다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