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토 꼭 ‘이것’과 함께 드세요” 나쁜 식습관으로 찌든 혈관 싹 청소해주는 최강 궁합

토마토는 각종 미네랄과 비타민 등이 풍부해 전 세계에서 사랑받는 팔방미인 채소로 손꼽힌다. 저칼로리면서 알칼리성 식품으로 당질 대사와 지질대사를 향상해 비만, 당뇨에 좋고 수분대사를 도와서 신장병에도 도움이 된다. 또, 비타민C와 루틴이 풍부해 고혈압 개선에도 효과적이다.

특히, 토마토에 들어있는 풍부한 라이코펜은 강력한 향상화 성분으로 콜레스테롤을 낮추고, 암이나 혈관 노화를 예방 효과가 있다. 

이런 토마토를 함께 먹는 것만으로도 라이코펜의 흡수를 극대화해줄 수 있는 음식이 있다고 하는데, 그 음식과 효능에 대해 알아보자. 

혈관건강을 지켜줄 토마토와 견과류

토마토를 조리하지 않고 생으로 먹게 되면, 기존에 세포벽이 두꺼워서 라이코펜의 흡수율을 떨어뜨린다. 따라서, 토마토는 가열하여 섭취해야 섬유소가 부드러워지면서 라이코펜의 흡수율이 대폭 증가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라이코펜은 지용성으로 호두나 땅콩 등 견과류의 불포화 지방산을 같이 먹는 것만으로도 모든 성분들을 낭비 없이 몸에 잘 흡수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렇게 흡수된 라이코펜은 혈관 노화를 막고 혈관을 튼튼하게 해주며, 심혈관질환 예방, 혈압과 콜레스테롤을 낮추는데 큰 도움을 주는 찰떡궁합 음식이라고 할 수 있다.

섭취 방법으로는 호두를 비롯해 호박씨, 아몬드, 밤, 잣 등의 견과류를 토마토와 함께 주스로 조리하거나 식용유로 볶아 먹는 것을 추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