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부터 제주도 거리두기 ‘3단계’로 격상한다.

오는 19일부터 제주도 거리두기 ‘3단계’로 격상한다

지난 16일 제주특별자치도 측에서는 오는 19일부터 사회적거리두기를 3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일주일만에 다시한번 격상한 것이다. 3단계로 격상하게 되면 4인모임까지만 허용되고,

10시 이후에는 식당과 카페 등 포장과 배달만 가능해지며 유흥시설은 집합 금지 된다. 행사와 집회 등은 49명까지만 가능하다. 또 상견례로 모이는 가족의 경우에는 6명까지만 허용된다고 한다.

제주도

백신 예방접종 완료자라고 해도 마스크 착용을 실내, 실외를 막론하고 반드시 착용해한다. 도 관계자 측은 “제주를 비롯해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예측이 어려운 상황이다.

최근 제주 확진자 발생 추이가 당초 예상보다 오랫동안 많이 나와 사회적거리두기를 격상하게 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