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거리에서 여성 납치당하는데 멀뚱멀뚱 구경하는 행인들 (영상)

중국에서 갑자기 나타난 한 남성이 여성을 납치하는 장면이 CCTV에 포착돼 논란이 되고 있따.

하지만 더 충격적인 것은 지나가다 이를 목격하고도 여성을 도와주려 하지 않고 구경하는 사람들의 모습이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1일(현지 시간)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건은 9일 아침 광시좡족자치구 친저우시의 링산에서 일어났으며, 순간적으로 나타난 흰색 차량에서 한 남성이 내리더니 길을 걷던 여성을 강제로 차에 태우려고 한 것.

이에 여성은 당연히 강하게 저항했고, 남성은 해당 여성의 목을 휘어잡는 등 힘을 써서 강제로 차에 태우려고 했다.

한편 두 사람이 실랑이를 벌이는 과정에서 여성은 얼굴, 목, 팔에 멍이 드는 등 심한 부상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행히 인근 건물 CCTV에 여성이 소리를 지르며 저항하는 모습이 그대로 담겼었는데 논란은 이때부터 시작되었다.

당시 지나가던 사람들은 꽤 많았으며, 여성은 지나가던 사람들에게 여러 차례 도움을 요청했지만 행인들은 멀리서 잠시 지켜보다가 사라지는 등 별다른 구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오토바이를 탄 사람도, 바로 옆 밀크티 가게 안에 있던 이들도 그저 뻔히 약속이라도 한듯 지켜보기만 할 뿐이었다.

여성은 결국 납치를 당해 차에 태워졌고, 그 순간 다른 차량의 운전자가 내려 현장에 다가갔는데 주변에서 지켜보던 이들은 그제야 현장으로 우르르 몰려들었다.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과거 연인 관계였고, 여성은 남성에게 지속적으로 폭행을 당하다 헤어졌다고 알려졌으나, 여성은 무척이나 충격을 받은 상태라고 한다.

한편 남성은 붙잡힌 후 경찰서에서 “더 이상 여성을 괴롭히지 않겠다”는 각서를 쓴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영상이 SNS를 통해 공개되자 중국 누리꾼들은 납치당하려던 여성을 보고도 지나친 많은 행인의 모습에 많이 분노했지만, 한편으로는 자신들이 해당상황이 되면 모른체 했을 거 같다는 반응을 보이는 사람도 많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