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백신 701만회분 공급…18~49세, 9월6일 이후 접종 일정 앞당긴다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 공급에 따라 18~49세는 9월6일 이후 예약 가능 대상이 더 확대된다고 전했다.

이상원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역학조사분석단장은 24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9월 초까지 도입되는 모더나 백신 물량을 활용해 18~49세 연령층 접종을 보다 신속하게 추진하기 위해 9월6일 이후의 의료기관별 예약 가능 인원을 더 확대했다”라고 밝혔다.

모더나는 7~8월 공급하기로 한 백신 중 일부 공급 지연이 있었으나, 우리나라 대표단이 항의 방문한 이후 23일 101만회분, 9월5일까지 600만회분 등 총 701만회분을 공급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추진단은 18~49세 중 아직 예약을 하지 못한 대상자 또는 추석 이후로 접종 예약을 한 대상자의 경우 희망하면 9월6일을 기준으로 일정을 조정해 더 빠른 날짜에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우선 이날부터 신규 예약을 하는 대상자는 9월6일 이후에 예약할 수 있다.

9월6일 이후로 예약을 한 기예약자는 사전예약 홈페이지를 통해 기존 예약을 취소한 이후 원하는 날짜와 의료기관을 선택해 재예약 가능하다.

다만 9월6일 이전에 예약을 한 사람이 기존 예약을 취소하더라도 9월6일 이후로만 재예약이 가능하다는 사실이다.

또 해당의료기관에 백신 배송을 위한 기간을 고료해 8월24일~26일까지는 9월6일 이후 날짜의 예약이 가능하고, 8월27일~9월2일까지는 9월13일 이후 날짜에 예약할 수 있다.

홈페이지 외 방법으로 일정 변경을 원할 경우 예약을 한 접종 기관에 접종일 전일까지 요청을 해야 한다. 접종 장소를 변경하려면 콜센터 또는 보건소에 접종일 2일 전까지 신청해야 하니 참고하자.

이 역학조사분석단장은 “9월 초까지 모더나 백신 공급 물량이 확대됨에 따라 더 많은 분들이 안정적으로 접종받으실 수 있다”라며 “아직까지 예약하지 않은 분들은 9월18일까지 예약이 가능하나 가급적 빨리 예약을 완료해 조기에 접종을 받아달라”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