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24일) 광주 사거리에서 벌어진 10대 운전자 오토바이와 K5의 충돌사고.

광주 남구 주월동 한 도로에서 승용차와 오토바이가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24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44분쯤 남구 주월동 대광여자고등학교 인근 사거리에서 K5 승용차와 오토바이가 충돌했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 운전자 A군(18)이 다리 등에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밝혀졌다.

A군은 사고 당시 출혈이 심했으나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또 승용차 운전자 B씨도 경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사고지점이 신호등이 있는 사거리로 양쪽 운전자 중 한쪽이 신호위반을 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와 음주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