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값도 싸고 영양분도 높다고?” 하버드가 선정한 꼭 먹어야 할 슈퍼푸드 9가지 .

하버드가 선정한 ‘꼭 먹어야 할’ 슈퍼푸드 9가지

지구엔 수 만 가지 음식들이 존재하는데, 그중에서도 몸에 좋다고 이름난 재료들이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영양이 풍부하고 질병에 대응하는 성분들이 가득한 ‘슈퍼푸드 9’를 선정했습니다. 선정된 9가지 슈퍼푸드는 값도 비싸지 않을뿐더러, 일반 재료 이상의 효능을 지니고 있다는데요. 그 음식들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하버드에서 선정한 ‘꼭 먹어야 할’ 슈퍼푸드

1) 연어


하버드 Hauser 박사는 연어의 성분 중 가장 중요한 ‘오메가-3 지방산’을 연신 강조했습니다. 오메가-3 지방산은 ‘천연 혈액 희석제’로서 동맥을 막는 콜레스테롤을 없애주며 응고된 혈전을 없애줘 불안정했던 혈압을 안정적으로 변화시켜주는 특별한 효능을 가지고 있는 성분입니다

게다가 ‘소염’ 성분까지 가지고 있어, 나이가 들면서 발생하는 ‘관절염’ 증상 완화에도 도움이 됩니다. 미국 심장협회에서는 적어도 일주일에 두 번은 연어, 송어, 정어리 등의 섭취를 권장하고 있습니다.

2) 블루베리


아주 강력한 항산화 성분을 지닌 ‘블루베리’는 우리 몸에서 활동하는 활성산소를 억제해줍니다. 활성산소를 방치할 경우, DNA를 손상시켜 암과 각종 질병을 유발시키는 아주 위험한 녀석이죠. 항산화 성분이 강한 ‘블루베리’를 자주 먹으면, 활성산소 제거와 억제에 큰 도움이 됩니다.

3) 브로콜리


브로콜리가 슈퍼푸드인 이유는 ‘설포라판’과 같은 강력한 항암성분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 브로콜리에는 비타민C, 섬유질, 칼슘, 엽산 등이 풍부하게 들었으며 열에 아주 강합니다. 그 덕분에 데치거나 볶는 등 손쉽게 조리해 언제든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채소입니다.

4) 달걀


달걀엔 풍부한 단백질과 눈에 좋은 루테인, 기억력에 좋은 콜린 등 다양한 영양소가 들어있습니다. 아침에 일어나 하루 달걀 1개를 섭취하면 잠들어있던 신경과 세포들을 점차 활성화시켜줍니다. 단, 당뇨병이 있는 환자라면 달걀 섭취 전 담당의사와 상담 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5) 그릭요거트


요거트는 지방 함량이 적으며 다량의 칼슘과 단백질, 비타민D를 풍부하게 얻을 수 있답니다. 특히 갱년기를 겪는 남성과 여성들에게 ‘그릭요거트’는 몸에 좋은 간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일반 요거트의 두 배 이상 단백질이 들어 있고, 베리와 곁들여 먹으면 항산화효과도 얻을 수 있죠. 단, 설탕이 많이 첨가된 제품은 가급적 피하고 지방이 적은 그릭요거트 제품을 드시기 바랍니다.

6) 콩류


콩은 완벽한 천연 식품 중 하나로서 ‘붉은 고기’와 같은 고지방 단백질 식품을 대체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콩은 엽산, 칼륨, 마그네슘, 철분, 단백질, 섬유질 등이 매우 풍부하게 들어있습니다.

만약 콩을 먹고 속이 더부룩한 경험이 있다면 요리하기 전, 콩을 물에 담갔다가 쏟아내세요. 우리 몸에서 가스를 만드는 박테리아가 먹을 ‘당분’이 줄어, 더부룩한 느낌을 없애기 때문입니다.

7) 호두


최근 호두를 비롯한 각종 견과류는 먹기 쉽도록 소포장되어 건강식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견과류에 든 불포화지방은 지용성 비타민(A, D, E, K)의 흡수를 도우며, 편안한 포만감을 줍니다. 또한, 호두에는 오메가-3 지방산과 소염 성분이 풍부해 건강에 아주 좋은 견과로 알려져 있죠.

8) 올리브유


음식을 볶거나 샐러드드레싱을 할 예정이면 ‘올리브오일’이 최고의 선택입니다. 건강에 좋은 단일불포화지방이 풍부해, 콜레스테롤을 낮추고 혈류를 도와 심장질환을 억제합니다. 단, 건강에 좋지만 칼로리가 높아 적당량의 올리브오일을 사용해야한다는 것을 기억하기 바랍니다.

9) 다크초콜릿


놀랍게도 다크초콜릿은 콜레스테롤·혈당·혈압을 낮추는 효능이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가장 좋은 효능은 코코아 함량이 70% 이상인 초콜릿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한 방법입니다. 

이런 초콜릿엔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며, 당분 함량이 아주 적어 건강엔 최상의 효능을 줍니다. 다만, 많이 섭취할 경우 칼로리가 높아 오히려 살을 찌울 수 있으니 적당량 섭취를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