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부터 ‘영화 6천원 할인’ 된 가격으로 관람할수 있다!(+할인권 받는 방법)


인사이트

CGV

영화진흥위원회가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체계 전환에 발맞춰 11월 1일 오전 10시부터 입장료 ‘6천 원 할인권’을 뿌릴예정이라고 한다.

관객은 전국 브랜드 상관없이 521개 영화관에서 입장료 6천 원 할인권으로 저렴하게 영화를 관람할 수 있게 된다.

전 국민을 상대로 영화관 6천 원 할인권이 배포되면서 침체됐던 극장가에도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하며 시행할 예정이다.

해당 할인권은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씨네큐 등 전국 멀티플렉스 체인 영화관 외에 독립·예술영화전용관, 작은영화관, 개별 멀티플렉스, 지역 단관 극장 등 개별 영화관까지 전국의 521개 영화관에서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인사이트

할인권은 영화진흥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배포될 예정이며 일주일을 기준으로 1인 2매 다운로드 가능하다고 한다.

해당 할인권을 이용하면 거의 반값에 신작 ‘이터널스’, ‘듄’ 등 현재 상영작을 볼 수 있게 된다.

이번 할인권 배포가 팬데믹 이후 관객 급감으로 위기를 겪은 영화계에 끊겼던 관객의 발길을 이끌어 낼수 있길 바라는 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167.png입니다

한편, 2년 넘게 코로나로 침체된 영화 시장에 그동안 대형 한국 영화 기대작들이 쉽사리 개봉을 하지 못했다고 한다.

최근 백신 접종 완료 비율이 70% 이상을 돌파하고 11월 1일부터 ‘위드 코로나’를 이행하기 위한 완화 정책들이 나오면서 영화 시장도 활기를 되찾을 것을 기대하고 있다 .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168.png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