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선 양치도 못해요” 고통스럽게 살아 가고 있는 천안함 생존자 신은총 하사

고통스럽게 살아가는 천안함 생존자 신은총 하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