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게임 개판나게 생겼습니다.” 내년부터 풀리는 셧다운제 근황.jpg

20211111-183033
20211111-183021
2011년부터 시행되어온 일명 '셧다운제'가 10년만에 폐지된다고 한다.

어린 청소년 애들이 늦은 시간까지 게임을 하면서 발생하는 게임 중독 및 기타 여러 문제들을 방지하기 위해 내놓은 방안이였다.

그러나 청소년들의 자율적으로 게임을 할 수 있는 기본권 침해 논란 및 세계에서 유일하게 한국만 '마인크래프트' 라는 게임이 19세 이용가로 지정되는 등 한국 자체의 문제가 많다는 걸 국민들에게 조금씩 알려지게 되었다.

그래서 21년 8월 게임시간선택제를 도입하겠다며 발표하면서 '셧다운제'를 폐지한다고 밝혔다.
20211111-183012
셧다운제는 16세 미만 청소년들이 밤 00시 기준으로 오전 6시까지 게임을 할 수 없는 제도였으나 실상은 부모님이 사용하던 계정으로 들어오는 등 사실상 제대로된 관리가 되지 않고 있었다.

일부 게임을 하는 이용자들은 '셧다운제' 폐지에 아주 큰 반발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흔히 말하는 "급식(급식을 먹는 학생을 일컬는 은어)들이 게임에 접속해 개념이 없는 행동으로 물을 흐린다"며 말했으며, "본인이 실력이 안좋은걸 인정 못하고 무작정 상대방을 비방한다"며 말을 덧붙였다.
20211111-183140
20211111-183209
실제로 PC방 등에서도 19세 이용가 이상 게임을 초등학생, 중학생 등 연령대가 안되는 학생들이 접속을 한다는 등 여러가지 문제점들이 나오고 있는 상황에 이러한 정부 행보가 맞는지가 많이 논란이 되고 있다.

시행은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된다고 하지만 기존에 있던 셧다운제 보다 어떤 방향성으로 나아가게 될지는 미지수라고 한다.